• Home
  • 대학
  • 이슈
  • 칼럼
  • 로그인
  • 구독하기

법대생이 제안한‘유산위험 측정기’KAIST 아이디어 공모전 대상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 5분 걸림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려면 출산율뿐만 아니라 유산율도 주의 깊게 봐야 합니다”

KAIST(총장 이광형)는 ‘KAIST Crazy Day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1일 오후 대전 본원에서 개최했다.

‘KAIST Crazy Day 아이디어 공모전(이하 공모전)’은 인구 위기를 극복할 과학기술 아이디어를 찾기 위해 KAIST가 3월부터 진행한 대국민 공모전이다.

약 한 달간 제안서를 접수한 결과 254개의 아이디어가 접수되었고 2단계 서류 심사를 통과한 5개 팀이 지난달 말 KAIST 대전 본원에서 열린 공개 발표심사에 참여했다.

대상은 ‘유산율 감소를 위한 휴대용 AI 태아측정기 개발’을 제안한 박인아·이다은·허한나 팀이 차지했다. 2002년생 동갑내기로 동국대학교 법학과에 재학 중인 이들은 인구 위기를 극복할 해법을 찾기 위해 최근 10년간 급증하는 유산율에 주목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통계에 따르면 2013년부터 2022년까지 10년간 유산된 태아는 총 146만여 명에 달한다. 같은 기간 출생아 수는 348만여 명이다. 출산 대비 유산 비율도 지속해서 증가해 2013년 37.5%에서 2022년 49.4%까지 치솟았다.

이들은 잉태된 생명을 건강하게 지키는 것이 임신과 출산을 장려하는 것만큼 출산율 증가에 중요한 해법이란 전제 아래 24시간 태아의 상태를 관찰할 수 있는 초박형 기기를 제안했다.

최근 혈당 측정을 위해 널리 활용되고 있는 부착형 패치보다 더 얇게 제작된 초박형 패치를 산모에게 장착한 뒤 딥러닝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태아의 안정성을 관찰하는 방식이다.

측정된 결과는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에서 언제든지 확인하고 이상 신호가 감지되면 기기가 산모와 의료기관에 실시간으로 통지해 위기 상황을 사전에 대비하는 것이 핵심이다.

또한, 수도권보다는 지방에 거주하는 여성의 유산율이 높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분만 취약지 권역 의료시설과의 연계 방안도 함께 제안했다.

심사위원단은 “대상 팀의 아이디어는 임신 여성 3명 중 1명이 유산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유산율을 절반으로만 떨어뜨려도 우리나라 출산율 제고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제안”이라고 평가했다.

아이디어를 제안한 박인아 씨는 “인구문제 해결에 있어서 출산율뿐만 아니라 유산율이라는 새로운 시각의 접근을 긍정적으로 생각해 주시고 큰 상까지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인구문제는 복잡하고 어려운 도전이지만, 더 많은 사람이 이러한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함께 해결해 나갔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와 함께, 할머니·할아버지가 알려주는 마을 여행 컨셉에 GPS· 3D 거리뷰 기술을 적용한 관광 안내 서비스 ‘할말’을 제안한 윤민지·안규리·이승민(충남대 재학생) 팀이 최우수상을 차지했다. 노인의 지적자산을 관광산업에 적용해 고령층을 생산 가능

인구로 전환하는 것이 핵심이다.

우수상은 ‘행복한 감정을 키우는 행복루틴 앱 챌린지’를 통해 형성한 행복한 습관이 출산율 증가와 인구 위기의 근본적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제안한 유인근(인천 도담초 교사) 씨가 받았다.

송태오, 김은결(베트남 호치민 국제고 재학생) 팀은 온라인으로 최종 심사에 참여해 인공지능을 활용해 치명적 질병의 초기 증상을 발견하고 사용자에게 알리는 교류형 시스템 ‘하우스피탈(House+Hospital)’을 제안했다. 노인의 건강수명을 연장하고 청년층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는 아이디어를 높게 평가받아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KAIST는 1일 오후 대전 본원에서 시상식을 열고 대상 500만 원, 최우수상 300만 원, 우수상 각 100만 원의 상금과 총장상을 수여했다.

공모전을 총괄한 서용석 KAIST 국가미래전략기술 정책연구소장은 “이번 공모에는 인구 위기와 관련해 전문가들이 간과하거나 놓치고 있었던 문제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와 해결 방안이 제시된 것은 물론 청년 세대들이 고령 세대와의 연대와 상생을 고민하고 있다는 점이 인상적이었다”라고 평가했다.

서 소장은 이어 “이번에 제시된 아이디어들이 실제 R&D로 추진될 수 있도록 과기부나 보건복지부에 제안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대학
당신이 놓친 글
전남대 이명진 교수팀, 우주탐사 핵심 반도체 개발에 삼성전자가 지원
전남대 이명진 교수팀, 우주탐사 핵심 반도체 개발에 삼성전자가 지원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5
KAIST 김성민 교수팀, 모바일 최고 국제학회 최우수논문상 다회 수상 쾌거
KAIST 김성민 교수팀, 모바일 최고 국제학회 최우수논문상 다회 수상 쾌거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5
전남대, 이차전지 특성화대학 지원사업 선정
전남대, 이차전지 특성화대학 지원사업 선정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5
강원지역혁신플랫폼 대학교육혁신본부, 
「2024 지역 문제해결형 프로젝트 기반 교육(P3L) 교수법 워크숍」 개최
강원지역혁신플랫폼 대학교육혁신본부, 「2024 지역 문제해결형 프로젝트 기반 교육(P3L) 교수법 워크숍」 개최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4
당신이 놓친 글
전남대 이명진 교수팀, 우주탐사 핵심 반도체 개발에 삼성전자가 지원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5
전남대 이명진 교수팀, 우주탐사 핵심 반도체 개발에 삼성전자가 지원
KAIST 김성민 교수팀, 모바일 최고 국제학회 최우수논문상 다회 수상 쾌거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5
KAIST 김성민 교수팀, 모바일 최고 국제학회 최우수논문상 다회 수상 쾌거
전남대, 이차전지 특성화대학 지원사업 선정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5
전남대, 이차전지 특성화대학 지원사업 선정
강원지역혁신플랫폼 대학교육혁신본부, 「2024 지역 문제해결형 프로젝트 기반 교육(P3L) 교수법 워크숍」 개최
by 
Spotlighuniv / 장근서 대표기자 spotlightuniv@gmail.com
2024.7.4
강원지역혁신플랫폼 대학교육혁신본부, 
「2024 지역 문제해결형 프로젝트 기반 교육(P3L) 교수법 워크숍」 개최